마약 투약 후 “몸 아프다”며 119 신고…경찰, 30대 여성 긴급체포

뉴스1코리아
|
2022.05.19 오후 03:50
|

마약 투약 후 “몸 아프다”며 119 신고…경찰, 30대 여성 긴급체포

© 뉴스1

마약을 투약한 뒤 몸이 아프다며 119에 신고한 30대 여성이 경찰에 붙잡혔다.

19일 경찰에 따르면 서울 서대문경찰서는 서대문구 홍제동의 한 도로에서 30대 A씨를 마약관리법 위반 혐의로 긴급체포했다.

A씨는 앞서 14일 저녁 “몸이 아프다”며 직접 119에 신고했고 출동한 119대원에게 마약 투약 사실을 알렸다.

이후 소방의 공조 요청을 받고 출동한 경찰은 마약류 간이시약 검사에서 필로폰 양성반응을 보인 A씨를 긴급체포됐다.

경찰은 A씨를 상대로 구입 경로와 범행 경위를 조사 중이다.

부울경 환경단체 “체르노빌·후쿠시마 보고도 고리2호기 연장?”
충북교육감 후보들 출정식…본격 선거운동 돌입
SRT 승차권, 물가안정 위한 할인 판매…최대 25%↓
광주 서구, 군 소음 피해보상금 ‘1인 평균 34만원’ 지급
국민대, HBK코리아와 ‘스마트 모빌리티 개발’ 업무협약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2
+1
3
+1
3
+1
5
+1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