굉음 내며 질주하던 BMW, 버스에 ‘쾅’…3명 사망

[헤럴드경제=김성훈 기자] 경기도 일산에서 BMW 차량이 질주하다 주차된 버스에 부딪쳐 탑승자 3명이 사망하고 1명이 중상을 입는 사고가 났다.

17일 오전 5시 10분께 경기 고양시 일산서구 주엽동 도로에서 주행 중이던 BMW 승용차가 중앙선을 넘어 노상 주차장에 주차돼 있던 있던 버스를 들이받았다.

BMW는 앞부분이 버스 아래로 들어가 심각하게 파손됐다.

인근 블랙박스에 찍힌 영상을 보면 BMW는 빠른 속도로 도로를 질주하다 사고를 냈다.

이 사고로 30대 운전자 A 씨와 20대 동승자 2명 등 3명이 병원으로 옮겨졌으나 숨졌다.

30대 동승자 1명은 중상을 입어 병원에서 치료 중이며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동승자와 목격자 등을 상대로 사고 경위를 조사 중이다.

내용이 없습니다
내용이 없습니다
내용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