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용 부회장, 딸과 함께 정의선 장녀 결혼식 챙겼다

뉴스웨이
|
2022.06.27 오후 05:56
|

이재용 부회장, 딸과 함께 정의선 장녀 결혼식 챙겼다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딸 원주씨와 함께 27일 서울 중구 정동교회에서 열린 정의선 현대차그룹 회장 장녀 결혼식에 참석하고 있다. 사진=이수길 기자 leo2004@newsway.co.kr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딸 원주씨와 함께 정의선 현대자동차그룹 회장의 장녀 결혼식에 참석했다.

27일 재계에 따르면 이 부회장은 이날 오후 2시 서울 중구 정동제일교회에서 열린 정 회장 장녀 진희(25)씨와 김지호(27)씨 결혼식장에 모습을 드러냈다.

제네시스 G90 세단을 타고 온 이 부회장은 미국에서 귀국한 딸과 함께 우산을 쓰고 식장을 찾았다.

평소 정 회장과 친분이 남다른 이 부회장은 축하를 건냈고, 최재원 SK 수석부회장 등 재계 인사들과 만나 인사를 나눴다.

재계에서는 구광모 LG 회장 등 정 회장과 친분이 있는 총수들이 찾았고, 현대그룹 현정은 회장과 현대해상 정몽윤 회장, 현대백화점그룹 정지선 회장, 현대중공업그룹 정기선 사장 등 현대가 일원들이 대거 결혼식에 참석했다.

정 회장의 딸인 진희씨는 미국 동부 명문여대 웰즐리대학을 졸업했고 현재 현대차 해외법인에서 상품 담당으로 일하고 있다.

남편 지호씨는 김덕중 전 교육부 장관 손자다. 김 전 장관은 김우중 대우그룹 창업자의 형으로 아주대 총장을 지냈다.

김정훈 기자 lennon@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0
+1
0
+1
0
+1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