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너무 심하잖아요”…이가흔, 98만원 슬리퍼 신었는데 발이 ‘헉’

머니S
|
2022.07.01 오후 07:02
|

“너무 심하잖아요”…이가흔, 98만원 슬리퍼 신었는데 발이 ‘헉’

채널 A '하트시그널' 시즌3에 출연한 수의사 셀럽 이가흔(26)이 비가 오는 날 슬리퍼를 신고 난 후 일어난 참사에 대해 토로했다. /사진=이가흔 인스타그램
채널 A ‘하트시그널’ 시즌3에 출연한 수의사 셀럽 이가흔(26)이 비가 오는 날 슬리퍼를 신고 난 후 일어난 참사에 대해 토로했다. /사진=이가흔 인스타그램

채널A 연애 예능 프로그램 ‘하트시그널3’ 출신 수의사 이가흔이 충격적인 발 상태를 공개했다.

지난달 30일 이가흔은 자신의 소셜미디어를 통해 B사 명품 브랜드를 언급하며 “비오는날 ○○○ 슬리퍼 신었더니 일어난 일”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비로 인해 슬리퍼 물이 빠져 발가락과 발등에 검은 물이 든 모습이 담겨 있다. 이가흔은 또 다른 사진을 게재하며 “아니 이건 너무 심하잖아요 언니가 기차 놓친 어린애 같다는데..?”라며 “내일 필라테스 가는데 큰일났다. 5번 씻어도 안 지워짐 엉엉”이라고 자신의 심경을 전했다.

추가 사진에는 검은물로 발가락과 발등을 덮친 모습이 담겨 있어 충격을 주고 있다. 특히 이가흔은 서울 강남구 한 백화점에서 98만원의 슬리퍼를 구매한 영수증을 게재했다.

그는 “화장 지우는 걸로도 큰 차도는 없다. 발바닥은 차마 부끄러워서 못 보여주겠지만 더 가관이다. 9만 8000원도 아니고 98만원인데 비오는날 신지 말라고 알려주시지”라며 “왜 가방으로 영수증에 찍혔는진 모르겠다. 슬리퍼 영수증 맞다”고 덧붙였다.

이가흔은 2020년 채널A ‘하트시그널3’에 출연하며 이름을 알렸다. 최근 수의사국가시험 합격 소식을 전해 화제를 모았다.

김유림 기자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1
+1
8
+1
10
+1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