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런닝맨’ 나가라”… 전소민, 악플러 SNS에 박제했다

머니S
|
2022.07.06 오후 06:52
|

“‘런닝맨’ 나가라”… 전소민, 악플러 SNS에 박제했다

배우 전소민(36)이 악성 댓글을 인스타그램에 소위 '박제' 했다. /사진=장동규 기자, 전소민 인스타그램
배우 전소민(36)이 악성 댓글을 인스타그램에 소위 ‘박제’ 했다. /사진=장동규 기자, 전소민 인스타그램

배우 전소민(36)이 자신에게 악플을 단 악플러를 SNS에 박제했다. 전소민은 최근 인스타그램에 “동생 놀아주는 좋은 오빠. 오늘은 런닝맨도 보고 클리닝업도 봐야죠!! sbs 오후 5시, jtbc 밤 10시 30분”이라고 적고 영상을 공개한 바 있다. 가수 하하(본명 하동훈·42)와 수영장에서 장난을 치고 있는 화기애애한 영상이다. 영상을 본 하하도 “좋은오빠다!!!! 너랑 친하니봐!”라고 댓글로 너스레 떨며 돈독한 모습이었다.

이에 한 외국인은 “Please, get out Running Man(제발 런닝맨에서 하차해)”라며 전소민에게 SBS ‘런닝맨’에서 탈퇴하라는 댓글을 남긴 것. 전소민은 해당 댓글을 ‘고정’ 기능을 통해 댓글 상단으로 일명 ‘박제’ 했다. 전소민은 2017년 4월 양세찬과 함께 SBS 예능프로그램 ‘런닝맨’의 새 멤버로 합류했다. 김유림 기자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3
+1
1
+1
2
+1
12
+1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