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달소 츄, ‘먹토’ 고백 “응급실 가기도”…오은영 “일종의 자해”

머니투데이
|
2022.10.02 오후 03:48
|

이달소 츄, ‘먹토’ 고백 “응급실 가기도”…오은영 “일종의 자해”

/사진=채널A '오은영의 금쪽상담소' 예고편 캡처
/사진=채널A ‘오은영의 금쪽상담소’ 예고편 캡처

그룹 이달의 소녀 멤버 츄가 ‘먹토'(먹고 토하는 행위)를 했다고 고백했다.

지난달 30일 방송된 채널A 예능 ‘오은영의 금쪽상담소’ 말미에는 츄가 출연하는 다음 주 예고편이 그려졌다.

이날 츄는 “스트레스를 받으면 숨도 못 쉴 정도로 꾸역꾸역 먹는다”며 “그렇게 먹고 토를 한다. 몸이 굳어서 응급실에 간 적도 있다. 안 되는 걸 알지만 20분 행복을 사기 위해서 (그런 행동을 하게 된다)”라고 털어놨다.

이에 오은영은 “일종의 자해 같다”고 진단해 충격을 안겼다.

/사진=채널A '오은영의 금쪽상담소' 예고편 캡처
/사진=채널A ‘오은영의 금쪽상담소’ 예고편 캡처

/사진=채널A ‘오은영의 금쪽상담소’ 예고편 캡처
그간 방송에서 유쾌한 에너지를 전하며 해맑은 모습만 보여왔던 츄는 결국 눈물을 터뜨렸다. 그는 “들키면 안 된다는 생각 때문에”라며 “감사함을 모른다? 내가 뭐라고 지금 이렇게…”라고 토로해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그러자 오은영은 “가면을 놓으면 무너질 것 같은 두려움이 있는 것”이라고 현 상황의 심각성을 지적했다.

한편, 츄는 2017년 그룹 이달의 소녀로 데뷔해 각종 예능에서 활약하며 팀의 ‘소녀 가장’ 역할을 자처했다. 그러나 그가 지난해 한 예능 프로그램에 출연해 정산을 받지 못했다고 밝히면서 소속사와의 불화설이 제기되기도 했다. 다만 소속사 측은 “근거 없는 내용”이라며 논란을 일축했다.

<저작권자 © ‘돈이 보이는 리얼타임 뉴스’ 머니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차유채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0
+1
2
+1
9
+1
4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

금주 BEST 인기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