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영미, 공항 마약 검사서 잡혔다… “길고 딱딱한 물건 때문”

서울신문
|
2022.11.24 오후 06:39
|

안영미, 공항 마약 검사서 잡혔다… “길고 딱딱한 물건 때문”

▲ ‘셀럽파이브’ 유튜브 캡처 코미디언 안영미가 공항에서 마약 검사에 걸린 일화를 털어놨다.

23일 셀럽파이브 유튜브 채널에는 ‘“저 아니에요…” 한국으로 오지 못할 뻔한 영미?!“라는 제목의 영상이 올라왔다.

2주간의 미국 휴가를 마치고 한국에 온 안영미는 유튜브 제작진과 만나 공항에서 잡힌 이야기를 들려줬다.

안영미는 “처음 겪는 일이었다. 내 가방에 뭘 달았더라. 삐용삐용삐용 이러면서 내 가방에 (경보가 울렸다)”고 전했다.

▲ ‘셀럽파이브’ 유튜브 캡처 이어 “‘왜 그러세요’라고 물었더니 ‘이 길고 딱딱한 게 뭐냐’고 묻더라”며 “(셀럽파이브 멤버들 주려고 산) ‘할리우드 모형 트로피인데요’라고 했다”고 설명했다.

세관 직원은 트로피를 확인한 뒤에야 ‘이런 식으로 마약을 갖고 오는 사람들이 많다’며 안영미를 놓아줬다고 한다.

이에 PD가 “안영미라는 걸 아셨을 텐데 검사를 한 거냐”고 묻자 안영미는 “나라는 걸 아시는데도 마약 검사를”이라며 웃었다.

이정수 기자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0
+1
0
+1
19
+1
1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

금주 BEST 인기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