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News1 DB
© News1 DB

부산의 한 산후조리원에서 침대에 있던 신생아가 바닥으로 떨어졌다.

30일 경찰에 따르면 28일 오후 1시40분쯤 부산의 한 산후조리원에서 간호조무사가 잠시 자리를 비운 사이 침대에 누워있던 12일 된 아기가 바닥으로 떨어졌다.

사고 직후 신생아는 인근 대학병원으로 이송됐으며 대학병원측은 신생아 머리에서 출혈이 발생하고 있다는 사실을 확인했다. 영아는 현재 병원중환자실에서 치료 중이다.

부모는 사고 다음날인 29일 이 사실을 확인, 병원측이 사고 사실을 숨겼다고 판단하고 관할 경찰서에 담당 간호조무사를 고소한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해당간호조무사 및 관계자를 상대로 과실여부를 조사 중이다.

syw5345@news1.kr

(부산=뉴스1) 손연우 기자

이 기사에 대해 공감해주세요!
+1
1
+1
1
+1
6
+1
3
+1
5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

금주 BEST 인기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