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리포트=신은주 기자]배우 한소은이 사극 연기에 도전한다.

21일 한소은의 소속사 스타잇엔터테인먼트는 “배우 한소은이 내년 상반기 방송 예정인 MBC 새 드라마 ‘조선 변호사’에 캐스팅됐다”라고 밝혔다.

ad test (content 01)

MBC 새 드라마 ‘조선변호사'(연출 김승호, 이한준 / 극본 최진영/ 제작 피플스토리컴퍼니, 원콘텐츠)는 부모님을 죽게 만든 원수에게 재판으로 복수하는 외지부(변호사)의 이야기다.

복수를 하기 위해 시작했으나 점차 백성을 위하는 진짜 변호사가 돼 가는 주인공의 성장 스토리를 그려낼 예정이다. 특히 조선시대의 변호사 이야기를 다룬다는 점에서 참신함을 더한다.

극중 한소은은 ‘은수’ 역을 맡아 연기한다. 은수는 외지부(변호사)인 강한수(우도환 분)의 동생으로, 아름다운 외모와 치명적인 매력을 가졌다. 그는 돌아가신 부모님의 복수를 위해 물 불 가리지 않는 독한 면모를 가지고 있다.

ad test (content 02)

한소은은 “‘조선변호사’에 합류하게 돼 기쁘다. 은수 캐릭터가 지금까지 연기했던 캐릭터들과는 또 다른 캐릭터라 새롭고 기대가 된다. 추운 겨울 ‘조선변호사’를 촬영하며 잘 이겨내 보겠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한소은은 지난 2016년 웹드라마 ‘고호의 별이 빛나는 밤에’로 데뷔한 이후 OCN ‘미스터 기간제’, JTBC ‘쌍갑포차’, 웹드라마 ‘시간도 배달이 되나요 2020’, TVING 오리지널 ‘마녀식당으로 오세요’, JTBC ’18 어게인’, JTBC ‘아이돌 : 더 쿠데타’ 등에 출연하며 필모그래피를 쌓아왔다.

MBC ‘조선변호사’는 앞서 우도환, 김지연(보나), 차학연 출연이 확정됐으며 내년 상반기 첫 방송 예정이다.

ad test (content 03)

신은주 기자 sej@tvreport.co.kr / 사진=스타잇엔터테인먼트

이 기사에 대해 공감해주세요!
+1
0
+1
0
+1
0
+1
0
+1
0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

금주 BEST 인기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