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마마무 유튜브 채널 화면 캡쳐
사진=마마무 유튜브 채널 화면 캡쳐

[비하인드=김소현기자] 마마무 문별이 일본에서의 일화를 공개했다.

9일 마마무 유튜브 채널에는 일본 프로모션 대기실에서의 멤버들 모습이 담겨있다.

대화를 나누던 중 솔라는 문별과 일본 목욕탕 다녀온 이야기를 전했다.

솔라는 “저번에 목욕탕을 갔다? 난 ‘(문신) 없다’ 했는데 문별이 ‘저는 있다’ 했다. 그럼 못 들어간다더라”라고 말했다.

이어 솔라는 “그래서 나 혼자 들어가고 문별은 기다렸다”라며 웃었다. 문별은 문 앞에서 멍을 때렸다고 전했다.

화사는 솔라에게 “그건 좀 너무했다”라고 했다.

문별은 “근데 들어갔는데도 계속 내 생각이 났다더라”라며 “근데 들어갔잖냐”라고 했다. 솔라는 “좀 있다 나왔는데 얘가 로비에 가만히..”라고 해 폭소를 불러일으켰다.

이후 화사는 문신과 관련해 “문별 언니는 그나마 좀 가릴 수 있는데 휘인이는 좀..”이라고 했다. 문별은 “얜 못한다”라고 휘인은 해당 목욕탕에 절대 들어갈 수 없을 거라는 뜻을 드러냈다.

한편, 마마무는 지난 2014년 ‘Mr. 애매모호’로 가요계에 정식 데뷔했다.

[사진=마마무 유튜브 채널 화면 캡쳐]

이 기사에 대해 공감해주세요!
+1
0
+1
0
+1
2
+1
0
+1
0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

금주 BEST 인기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