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리포트=이수연 기자] 첫 악역 연기로 대중을 사로잡은 배우 신예은이 날카롭고 섬뜩한 박연진에서 사랑스럽고 매력 넘치는 신예은으로 돌아왔다.

패션과 문화를 기반으로 매달 독창적인 콘텐츠를 선보이는 매거진 ‘데이즈드’가 배우 신예은과 함께한 화보를 공개했다.

27일 패션 매거진 ‘데이즈드’ 측은 최근 화제작 넷플릭스 오리지널 ‘더 글로리’에서 파격적인 행보로 주목받고 있는 배우 신예은과 함께한 화보를 공개했다. 화보 속 신예은은 ‘더 글로리’ 악역 박연진의 탈을 벗고 특유의 사랑스러운 모습으로 다채로운 매력을 뽐냈다.

과거, 끔찍했던 학교 폭력으로 영혼까지 부서진 한 여자의 처절한 복수극을 그려낸 ‘더 글로리’에서 어린 박연직 역을 맡은 신예은은 지독하리만큼 차가운 캐릭터를 완벽하게 소화해 호평을 받았다. 이에 대해 신예은은 “누군가를 참고하기보다 제 외모에서 차갑게 비치는 면을 많이 활용했던 것 같아요”라며 악역으로서의 준비 과정을 솔직하게 밝혔다.

화보 촬영이 끝나고 이어진 인터뷰에서 노력파 배우로 손꼽히는 것에 대해 묻자 “노력파라고 말하기엔 앞으로 더 노력할 일이 많아서 잘 모르겠지만, 최선을 다해 하루하루 살고 있긴 합니다”라며 연기에 대한 끝없는 열정과 자신감을 보여주며 차기작 ‘꽃선비 열애사’에 대한 기대를 한데 모았다.

신예은은 스스로 차가운 외모라며 언급한 것과 달리 인간 신예은의 발랄하고 순수한 매력이 돋보였던 화보는 ‘데이즈드’ 3월 호와 홈페이지, 공식 소셜네트워크서비스 채널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이수연 기자 tndus11029@naver.com / 사진= ‘데이즈드’

이 기사에 대해 공감해주세요!
+1
0
+1
0
+1
5
+1
3
+1
0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

금주 BEST 인기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