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권상우 2022.11.23/뉴스1 © News1 권현진 기자

배우 권상우 측이 서울 성수동의 셀프 세차장 부지를 매물로 내놓은 적이 없다고 해명했다.

권상우 소속사 수컴퍼니 측은 8일 뉴스1에 부동산과 관련한 보도에 “사실 무근”이라고 밝혔다.

이날 한 매체는 권상우가 2015년 80억원에 매입해 2019년부터 셀프 세차장으로 운영하고 있는 성수동 부지를 지난달 620억원에 매물로 내놓았다고 보도했다. 그러나 권상우 측은 즉각 해명에 나서며 매물로 내놓지 않았다고 전했다.

권상우는 지난 1월 개봉한 영화 ‘스위치’에 출연했다. 차기작으로는 디즈니+(플러스) 오리지널 드라마 ‘한강’ 공개를 앞두고 있다.

seunga@news1.kr

이 기사에 대해 공감해주세요!
+1
0
+1
0
+1
0
+1
0
+1
0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

금주 BEST 인기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