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 메뉴 바로가기 (상단) 본문 컨텐츠 바로가기 주요 메뉴 바로가기 (하단)

이번엔 ‘맘카페 일장기’? 40만 회원 고양시 맘카페 ‘들썩’

조회수  

(서울=뉴스1) = 제104주년 3·1절인 1일 세종시의 한 아파트에 태극기 대신 일장기가 걸려 있다.(SNS 캡쳐) 2023.3.1/뉴스1  Copyright (C)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울=뉴스1) = 제104주년 3·1절인 1일 세종시의 한 아파트에 태극기 대신 일장기가 걸려 있다.(SNS 캡쳐) 2023.3.1/뉴스1 Copyright (C)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회원 수가 40만명이 넘는 한 맘카페에 일장기 그림이 올라와 논란이 일고 있다.

18일 뉴스1에 따르면 이날 오전 9시28분쯤 ‘일산아지매’ 맘카페에 한 회원이 어린이가 그린 듯한 서툰 일장기 그림을 올렸다. 이 회원은 “저희 집 딸이 (태극기를 지칭) 검은 줄무늬 있는 것보다 (일장기가) 더 깔끔한데 일산 아파트 전 세대가 이걸로 창문에 다 걸어두면 어떻겠냐고 그런다”고 했다.

이에 다른 회원들은 “글 하나로, 보는 모든 이들이 스트레스를 받는다”며 “이런 건 ‘강퇴'(강제퇴장) 못 시키나” “게시글을 보고 손이 떨렸다” “(게시자가) 일본인 아니냐. 일본 커뮤니티로 가시라” 등 반응을 내놨다.

현재는 해당 게시글과 그림이 내려간 상태다.

한편 이달 들어 일장기 논란이 부쩍 불거지는 모습이다. 지난 1일 삼일절 당시 세종시 한 아파트에 일장기가 걸려 논란이 일었다. 당시 세종시에 일장기를 걸었던 이는 일장기를 내려달라는 관리사무소 측의 요청도 거절했다. 해당 아파트에서는 이에 반발한 주민들을 중심으로 태극기 달기 캠페인을 진행한 바 있다.

manage@fastviewkorea.com

[뉴스] 랭킹 뉴스

  • “엄마·아빠 지인 다 판검사” 호원초 '페트병 사건' 당사자의 '경고'
  • ‘다리 벌린 男·다리 모은 女' 디자인은 성차별’…경기도, 홍보물 개선
  • 킥보드 타고가던 우즈벡 6세 여아…6시간 후 낙동강서 숨진채 발견
  • 시아버지한테 애교 떨어보라는 시모…"어머니가 하시죠" 직격한 며느리
  • 20대 노래방 종업원 '유사강간'…남성이 하루 뒤 자수한 이유
  • 부부싸움 뒤 집에 불 지른 남편…20층 베란다서 추락사

[뉴스] 공감 뉴스

  • 女 화장실 47차례 '몰카'…성 착취물 아니라는 법원, 왜?
  • "유튜브 그만 보라고 해서" 추석 연휴에 부친 살해한 20대 검거
  • 연휴 마지막 날…아파트 10층 난간에 앉아있던 90대 할머니 구조
  • "명절 남은 음식 베란다 보관 금물"…식중독 피하는 방법
  • 돌싱남녀가 꼽은 상대에게 가장 '정뚝떨' 순간은 바로 '이 순간'
  • 예시와 다른 케이크에 별점 1점…알고 보니 '무단 도용'된 사진

당신을 위한 인기글

  • 결혼 12주년 이틀 전에 두 번째 이혼발표한 금발 미녀
  • 올해로 30년째.. 김혜수가 청룡영화상 사회를 보기 시작한 이유
  • “역대급 연비 24.2” 하이브리드 끝판왕, 4천대 ‘이 차’ 당장 계약한다 난리!
  • “세계 최초! 출시 임박!” 5시리즈, 이 차가 역대급 세대인 이유 BEST 4
  • “이러니 망하지” 택시 탈 때 ‘혈압 오른다’는 시민들, 원인은 예상대로
  • “또 한국만 늦게 나오나” 쏘나타 크기 폭스바겐 ID.7, 잘 팔릴지 의문
  • “그랜저가 유일” 쏟아지는 신 차, 현재로썬 최강자라는 ‘이 차종’ 정체
  • 세계적 걸그룹인데 자꾸 19금 도전하는 블랙핑크
  • 수십억 저택 보유한 일등 신붓감인데 외모점수는 0점
  • 레트로 열풍! 이제는 재래시장까지! 전통시장 맛집 5
  • 걸죽하고 진한 민물의 향이 가득한, 어탕국수 맛집 5곳
  • 어린시절로 돌아간듯 설레이는 아이스크림 맛집 5곳

함께 보면 좋은 뉴스

  • 1
    자신만만한 중국 매체 “대한민국 농구, 아시아에서 경쟁력 있지만 업셋 가능성 없어” [항저우AG]

    스포츠 

  • 2
    [아시안게임] 사이클 간판 나아름, 도로독주 5위…3연패 불발

    스포츠 

  • 3
    [아시안게임]男 카약 4인승 500m 은메달

    스포츠 

  • 4
    [아시안게임] ‘금메달만 6개 획득’ 수영 황금세대 미래 밝혀

    스포츠 

  • 5
    [2022항저우] 컴파운드 男양재원 ·주재훈-女소채원, 4강 오르며 금메달 정조준

    스포츠 

[뉴스] 인기 뉴스

  • “엄마·아빠 지인 다 판검사” 호원초 '페트병 사건' 당사자의 '경고'
  • ‘다리 벌린 男·다리 모은 女' 디자인은 성차별’…경기도, 홍보물 개선
  • 킥보드 타고가던 우즈벡 6세 여아…6시간 후 낙동강서 숨진채 발견
  • 시아버지한테 애교 떨어보라는 시모…"어머니가 하시죠" 직격한 며느리
  • 20대 노래방 종업원 '유사강간'…남성이 하루 뒤 자수한 이유
  • 부부싸움 뒤 집에 불 지른 남편…20층 베란다서 추락사

지금 뜨는 뉴스

  • 1
    “끝날 때까지 끝난 게 아냐, 한국이 강하다는 걸 보여주겠다” 한화 23세 거포의 복수 의지, 대만 다시 만나면 이긴다 [MK사오싱]

    스포츠 

  • 2
    류현진 엔트리 입성 가능? MLB 포스트시즌 4일부터 플레이 볼

    스포츠 

  • 3
    박민지, 5일 개막 KLPGA 투어 하이트진로 챔피언십 2연패 도전

    스포츠 

  • 4
    KBS, 탁구 신유빈·전지희 금메달 생중계로 시청률 10.8%…전체 1위 기염

    스포츠 

  • 5
    호날두, 마침내 아시아 챔피언스리그 데뷔골…알나스르는 2연승

    스포츠 

[뉴스] 추천 뉴스

  • 女 화장실 47차례 '몰카'…성 착취물 아니라는 법원, 왜?
  • "유튜브 그만 보라고 해서" 추석 연휴에 부친 살해한 20대 검거
  • 연휴 마지막 날…아파트 10층 난간에 앉아있던 90대 할머니 구조
  • "명절 남은 음식 베란다 보관 금물"…식중독 피하는 방법
  • 돌싱남녀가 꼽은 상대에게 가장 '정뚝떨' 순간은 바로 '이 순간'
  • 예시와 다른 케이크에 별점 1점…알고 보니 '무단 도용'된 사진

당신을 위한 인기글

  • 결혼 12주년 이틀 전에 두 번째 이혼발표한 금발 미녀
  • 올해로 30년째.. 김혜수가 청룡영화상 사회를 보기 시작한 이유
  • “역대급 연비 24.2” 하이브리드 끝판왕, 4천대 ‘이 차’ 당장 계약한다 난리!
  • “세계 최초! 출시 임박!” 5시리즈, 이 차가 역대급 세대인 이유 BEST 4
  • “이러니 망하지” 택시 탈 때 ‘혈압 오른다’는 시민들, 원인은 예상대로
  • “또 한국만 늦게 나오나” 쏘나타 크기 폭스바겐 ID.7, 잘 팔릴지 의문
  • “그랜저가 유일” 쏟아지는 신 차, 현재로썬 최강자라는 ‘이 차종’ 정체
  • 세계적 걸그룹인데 자꾸 19금 도전하는 블랙핑크
  • 수십억 저택 보유한 일등 신붓감인데 외모점수는 0점
  • 레트로 열풍! 이제는 재래시장까지! 전통시장 맛집 5
  • 걸죽하고 진한 민물의 향이 가득한, 어탕국수 맛집 5곳
  • 어린시절로 돌아간듯 설레이는 아이스크림 맛집 5곳

추천 뉴스

  • 1
    자신만만한 중국 매체 “대한민국 농구, 아시아에서 경쟁력 있지만 업셋 가능성 없어” [항저우AG]

    스포츠 

  • 2
    [아시안게임] 사이클 간판 나아름, 도로독주 5위…3연패 불발

    스포츠 

  • 3
    [아시안게임]男 카약 4인승 500m 은메달

    스포츠 

  • 4
    [아시안게임] ‘금메달만 6개 획득’ 수영 황금세대 미래 밝혀

    스포츠 

  • 5
    [2022항저우] 컴파운드 男양재원 ·주재훈-女소채원, 4강 오르며 금메달 정조준

    스포츠 

지금 뜨는 뉴스

  • 1
    “끝날 때까지 끝난 게 아냐, 한국이 강하다는 걸 보여주겠다” 한화 23세 거포의 복수 의지, 대만 다시 만나면 이긴다 [MK사오싱]

    스포츠 

  • 2
    류현진 엔트리 입성 가능? MLB 포스트시즌 4일부터 플레이 볼

    스포츠 

  • 3
    박민지, 5일 개막 KLPGA 투어 하이트진로 챔피언십 2연패 도전

    스포츠 

  • 4
    KBS, 탁구 신유빈·전지희 금메달 생중계로 시청률 10.8%…전체 1위 기염

    스포츠 

  • 5
    호날두, 마침내 아시아 챔피언스리그 데뷔골…알나스르는 2연승

    스포츠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