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 메뉴 바로가기 (상단) 본문 컨텐츠 바로가기 주요 메뉴 바로가기 (하단)

아내·두 아들 살해한 40대에 사형 구형…檢 “철저한 계획범죄”

조회수  

피고인 “제 잘못으로 벌어진 일…항소하지 않겠다” 최후 진술

집에서 아내와 두 아들을 무참히 살해한 40대 가장에게 검찰이 사형을 구형했다. 연합뉴스

▲ 집에서 아내와 두 아들을 무참히 살해한 40대 가장에게 검찰이 사형을 구형했다. 연합뉴스

경기 광명시 집에서 아내와 두 아들을 무참히 살해한 40대 가장에게 검찰이 사형을 구형했다.

검찰은 수원지법 안산지원 형사2부(남천규 부장판사) 심리로 열린 31일 결심 공판에서 살인 혐의로 구속 기소된 A(46) 씨에게 이같이 선고해달라고 재판부에 요청했다.

검찰은 “피고인의 잔혹한 범행으로 아내는 사랑하는 두 자녀가 아버지에게 살해당하는 걸 목격하며 눈을 감을 수밖에 없었다”며 “두 아들은 영문도 모른 채 아버지에게 살해당해 꽃다운 나이에 안타깝게 생을 마감했다”고 구형 이유를 밝혔다.

이어 “피고인은 범행 전 미리 흉기를 구매했고, 이후 피해자들의 자살로 위장하려고 했다”며 “철저한 계획범죄”라고 강조했다.

A씨는 지난해 10월 25일 오후 8시 10분쯤 주거지인 경기 광명시 한 아파트에서 아내(당시 42세)와 두 아들(당시 15세·10세)이 평소 자신을 무시하며 대든다고 생각해 미리 준비한 둔기와 흉기로 이들을 숨지게 한 혐의(살인)로 구속 기소됐다.

A씨는 범행 2년 전 회사를 그만둔 이후 별다른 직업 없이 지내면서 아내와 자주 말다툼하는 등 가정불화가 심해진 와중에 첫째 아들이 자기 슬리퍼를 허락 없이 신고 외출했다는 이유로 폭언한 뒤 가족들을 살해하기로 마음먹은 것으로 조사됐다..

A씨는 최후 진술에서 “이 모든 일은 제 잘못으로 벌어진 일”이라며 “항소도 하지 않겠다”고 말했다.

그는 “바라는 것이 있다면 저에게 잠시나마 자유를 주셨으면 좋겠다”며 “저에겐 삶이 더 이상 의미 없는 상황인데, 사형이라고 해도 우리나라는 사형 (집행을) 안 하지 않냐.부디 자비를 베풀어달라”고 덧붙였다. A씨는 자신에게 다른 인격체가 있고 기억상실 증세가 있다고 주장해 왔으나, 정신 감정 결과 ‘정상’ 소견이 나온 것으로 알려됐다.

법원의 선고일은 4월 28일이다.

신동원 기자

manage@fastviewkorea.com

[뉴스] 랭킹 뉴스

  • “엄마·아빠 지인 다 판검사” 호원초 '페트병 사건' 당사자의 '경고'
  • ‘다리 벌린 男·다리 모은 女' 디자인은 성차별’…경기도, 홍보물 개선
  • 킥보드 타고가던 우즈벡 6세 여아…6시간 후 낙동강서 숨진채 발견
  • 시아버지한테 애교 떨어보라는 시모…"어머니가 하시죠" 직격한 며느리
  • 20대 노래방 종업원 '유사강간'…남성이 하루 뒤 자수한 이유
  • 부부싸움 뒤 집에 불 지른 남편…20층 베란다서 추락사

[뉴스] 공감 뉴스

  • 女 화장실 47차례 '몰카'…성 착취물 아니라는 법원, 왜?
  • "유튜브 그만 보라고 해서" 추석 연휴에 부친 살해한 20대 검거
  • 연휴 마지막 날…아파트 10층 난간에 앉아있던 90대 할머니 구조
  • "명절 남은 음식 베란다 보관 금물"…식중독 피하는 방법
  • 돌싱남녀가 꼽은 상대에게 가장 '정뚝떨' 순간은 바로 '이 순간'
  • 예시와 다른 케이크에 별점 1점…알고 보니 '무단 도용'된 사진

당신을 위한 인기글

  • 결혼 12주년 이틀 전에 두 번째 이혼발표한 금발 미녀
  • 올해로 30년째.. 김혜수가 청룡영화상 사회를 보기 시작한 이유
  • “역대급 연비 24.2” 하이브리드 끝판왕, 4천대 ‘이 차’ 당장 계약한다 난리!
  • “세계 최초! 출시 임박!” 5시리즈, 이 차가 역대급 세대인 이유 BEST 4
  • “이러니 망하지” 택시 탈 때 ‘혈압 오른다’는 시민들, 원인은 예상대로
  • “또 한국만 늦게 나오나” 쏘나타 크기 폭스바겐 ID.7, 잘 팔릴지 의문
  • “그랜저가 유일” 쏟아지는 신 차, 현재로썬 최강자라는 ‘이 차종’ 정체
  • 세계적 걸그룹인데 자꾸 19금 도전하는 블랙핑크
  • 수십억 저택 보유한 일등 신붓감인데 외모점수는 0점
  • 걸죽하고 진한 민물의 향이 가득한, 어탕국수 맛집 5곳
  • 어린시절로 돌아간듯 설레이는 아이스크림 맛집 5곳
  • 깊고 담백한 맛으로 오랫동안 명맥을 유지한 지역의 명물 국밥 맛집 BEST 5

함께 보면 좋은 뉴스

  • 1
    [MD항저우] 女 북한전 편파 판정 논란→억울할 패배+지소연의 눈물...조영욱도 "안타까웠다"

    스포츠 

  • 2
    자신만만한 중국 매체 “대한민국 농구, 아시아에서 경쟁력 있지만 업셋 가능성 없어” [항저우AG]

    스포츠 

  • 3
    [아시안게임] 사이클 간판 나아름, 도로독주 5위…3연패 불발

    스포츠 

  • 4
    [아시안게임]男 카약 4인승 500m 은메달

    스포츠 

  • 5
    [아시안게임] ‘금메달만 6개 획득’ 수영 황금세대 미래 밝혀

    스포츠 

[뉴스] 인기 뉴스

  • “엄마·아빠 지인 다 판검사” 호원초 '페트병 사건' 당사자의 '경고'
  • ‘다리 벌린 男·다리 모은 女' 디자인은 성차별’…경기도, 홍보물 개선
  • 킥보드 타고가던 우즈벡 6세 여아…6시간 후 낙동강서 숨진채 발견
  • 시아버지한테 애교 떨어보라는 시모…"어머니가 하시죠" 직격한 며느리
  • 20대 노래방 종업원 '유사강간'…남성이 하루 뒤 자수한 이유
  • 부부싸움 뒤 집에 불 지른 남편…20층 베란다서 추락사

지금 뜨는 뉴스

  • 1
    [2022항저우] 컴파운드 男양재원 ·주재훈-女소채원, 4강 오르며 금메달 정조준

    스포츠 

  • 2
    “끝날 때까지 끝난 게 아냐, 한국이 강하다는 걸 보여주겠다” 한화 23세 거포의 복수 의지, 대만 다시 만나면 이긴다 [MK사오싱]

    스포츠 

  • 3
    류현진 엔트리 입성 가능? MLB 포스트시즌 4일부터 플레이 볼

    스포츠 

  • 4
    박민지, 5일 개막 KLPGA 투어 하이트진로 챔피언십 2연패 도전

    스포츠 

  • 5
    KBS, 탁구 신유빈·전지희 금메달 생중계로 시청률 10.8%…전체 1위 기염

    스포츠 

[뉴스] 추천 뉴스

  • 女 화장실 47차례 '몰카'…성 착취물 아니라는 법원, 왜?
  • "유튜브 그만 보라고 해서" 추석 연휴에 부친 살해한 20대 검거
  • 연휴 마지막 날…아파트 10층 난간에 앉아있던 90대 할머니 구조
  • "명절 남은 음식 베란다 보관 금물"…식중독 피하는 방법
  • 돌싱남녀가 꼽은 상대에게 가장 '정뚝떨' 순간은 바로 '이 순간'
  • 예시와 다른 케이크에 별점 1점…알고 보니 '무단 도용'된 사진

당신을 위한 인기글

  • 결혼 12주년 이틀 전에 두 번째 이혼발표한 금발 미녀
  • 올해로 30년째.. 김혜수가 청룡영화상 사회를 보기 시작한 이유
  • “역대급 연비 24.2” 하이브리드 끝판왕, 4천대 ‘이 차’ 당장 계약한다 난리!
  • “세계 최초! 출시 임박!” 5시리즈, 이 차가 역대급 세대인 이유 BEST 4
  • “이러니 망하지” 택시 탈 때 ‘혈압 오른다’는 시민들, 원인은 예상대로
  • “또 한국만 늦게 나오나” 쏘나타 크기 폭스바겐 ID.7, 잘 팔릴지 의문
  • “그랜저가 유일” 쏟아지는 신 차, 현재로썬 최강자라는 ‘이 차종’ 정체
  • 세계적 걸그룹인데 자꾸 19금 도전하는 블랙핑크
  • 수십억 저택 보유한 일등 신붓감인데 외모점수는 0점
  • 걸죽하고 진한 민물의 향이 가득한, 어탕국수 맛집 5곳
  • 어린시절로 돌아간듯 설레이는 아이스크림 맛집 5곳
  • 깊고 담백한 맛으로 오랫동안 명맥을 유지한 지역의 명물 국밥 맛집 BEST 5

추천 뉴스

  • 1
    [MD항저우] 女 북한전 편파 판정 논란→억울할 패배+지소연의 눈물...조영욱도 "안타까웠다"

    스포츠 

  • 2
    자신만만한 중국 매체 “대한민국 농구, 아시아에서 경쟁력 있지만 업셋 가능성 없어” [항저우AG]

    스포츠 

  • 3
    [아시안게임] 사이클 간판 나아름, 도로독주 5위…3연패 불발

    스포츠 

  • 4
    [아시안게임]男 카약 4인승 500m 은메달

    스포츠 

  • 5
    [아시안게임] ‘금메달만 6개 획득’ 수영 황금세대 미래 밝혀

    스포츠 

지금 뜨는 뉴스

  • 1
    [2022항저우] 컴파운드 男양재원 ·주재훈-女소채원, 4강 오르며 금메달 정조준

    스포츠 

  • 2
    “끝날 때까지 끝난 게 아냐, 한국이 강하다는 걸 보여주겠다” 한화 23세 거포의 복수 의지, 대만 다시 만나면 이긴다 [MK사오싱]

    스포츠 

  • 3
    류현진 엔트리 입성 가능? MLB 포스트시즌 4일부터 플레이 볼

    스포츠 

  • 4
    박민지, 5일 개막 KLPGA 투어 하이트진로 챔피언십 2연패 도전

    스포츠 

  • 5
    KBS, 탁구 신유빈·전지희 금메달 생중계로 시청률 10.8%…전체 1위 기염

    스포츠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