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성 호르몬 나온 듯” 김미려, 수염 가득한 고등학교 사진 공개 ‘깜짝’ [N컷]

MBC '복면가왕' 방송 화면 캡처

코미디언 김미려의 고등학교 시절 모습이 공개됐다. 

지난 18일 방송된 MBC 예능 프로그램 ‘복면가왕’에는 김미려가 ‘레게 잘하는 누나’로 출연해 가창력을 뽐냈다.

이날 방송에서 MC 김성주는 김미려의 과거 사진을 공개하기 전 “이 사진은 이름이 있다, 테스토스테론이다”라고 소개했다. 곧이어 김미려의 고등학교 시절 사진이 공개됐고, 사진 속에서 수염이 나있는 모습으로 시선을 끌었다.

이에 김미려는 “제가 아닌 다른 사람이 있다”라고 하자 패널 김수용은 “여자에요?”라고 의아해했다. 김미려는 “중고등학교 때 남성 호르몬이 많이 나왔던 것 같다”라고 재차 해명했다. 

또 수염을 그린 것이 아니냐는 의혹에는 “그린 게 아니다”라고 설명했다.

ahneunjae95@news1.kr

내용이 없습니다
내용이 없습니다
내용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