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 메뉴 바로가기 (상단) 본문 컨텐츠 바로가기 주요 메뉴 바로가기 (하단)

양대노총 공공부문노조, 국회 앞서 “민영화 저지·교섭권 보장”

연합뉴스 조회수  

경찰, 집시법상 소음 기준 위반했다며 집회 주최자 수사 방침

양대노총 공공부문 노동조합 공대위 결의대회
양대노총 공공부문 노동조합 공대위 결의대회

(서울=연합뉴스) 김성민 기자 = 양대노총 공공부문 노동조합 공동대책위원회가 2일 서울 영등포구 국회 앞에서 연 ‘민영화 저지·노정교섭 쟁취, 양대노총 공공노동자 총력투쟁 결의대회’에서 참가자들이 구호를 외치고 있다. 2023.12.2 ksm7976@yna.co.kr

(서울=연합뉴스) 이율립 기자 = 양대노총 공공부문 노동조합 공동대책위원회(공대위)는 2일 ‘공공기관 운영에 관한 법률'(공운법) 개정과 ‘민영화금지법’ 제정을 국회에 촉구했다.

공대위는 이날 오후 2시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동 국회의사당 앞에서 ‘양대노총 공공노동자 총력투쟁 결의대회’를 열어 “국제노동기구(ILO)의 권고에 따라 공공노동자의 실질적인 단체교섭권을 보장하라”고 정부에 요구했다.

이들은 “노조가 참여하는 공공기관 임금근로조건결정위원회를 통해 민주적으로 결정하도록 바꿔야 한다”며 “공운법 개정을 통한 노정교섭의 제도화 등은 공공기관 운영의 민주성과 공공성을 확보하기 위한 첫 번째 열쇠”라고 강조했다.

공대위에 따르면 올해 6월과 11월 ILO는 정부 지침 수립 과정에 노조가 참여할 수 있도록 제도를 변경하라고 정부에 권고했다.

이들은 또 “정부가 추진하는 공공기관 혁신 가이드라인과 구조조정, 직무성과형 임금체계 개편은 공공기관의 공공성을 더욱 낮춰 민간 영역으로 공적 서비스를 넘기도록 한다”고 지적했다.

이날 집회에는 주최 측 추산 1만2천명(경찰 추산 6천명)이 참가했다.

구호 외치는 양대노총 조합원들
구호 외치는 양대노총 조합원들

(서울=연합뉴스) 김성민 기자 = 양대노총 공공부문 노동조합 공동대책위원회가 2일 서울 영등포구 국회 앞에서 연 ‘민영화 저지·노정교섭 쟁취, 양대노총 공공노동자 총력투쟁 결의대회’에서 참가자들이 구호를 외치고 있다. 2023.12.2 ksm7976@yna.co.kr

참가자들은 ‘민영화·직무성과급·구조조정 저지’, ‘공운법 개정·노정 교섭·인력충원 쟁취’가 적힌 손팻말을 들고 “국민 피해, 재벌 특혜, 공공기관 민영화 구조조정 반대한다”, “ILO도 인정했다 노정교섭 실시하라” 등 구호를 외쳤다.

직무성과급·민영화·구조조정·노동탄압이 각각 적힌 대형 현수막을 찢는 퍼포먼스도 이어졌다.

공대위는 “이날 결의대회 이후 본격적인 입법 쟁취 투쟁에 나설 계획”이라고 밝혔다.

한편 이날 경찰은 집회 중 측정된 소음이 기준치(75㏈ 이하)를 넘었다며 기준 이하의 소음을 유지하라는 명령을 내린 후 확성기 등의 사용을 중지하라고 명령했다. 이 과정에서 소음중지명령서 등을 주최자에게 전달하려는 경찰과 참가자들 사이에 대치 상황이 잠시 빚어지기도 했다.

경찰은 확성기 등의 사용 중지 명령을 위반한 혐의(집회및시위에관한법률 위반)가 있다며 집회 주최자를 수사할 방침이다.

2yulrip@yna.co.kr

연합뉴스
content@issue.dcinside.com

[AI 추천] 랭킹 뉴스

  • 환자 "암 키우라는 거냐"…전공의 "전공의들 악마화 해"
  • 떠난 전공의·남은 의사·불안 환자·강경 정부, ‘할 말 있어요’
  • 인사로 고삐 잡는 정은보 등장에… 긴장하는 한국거래소
  • [시총 100대기업] 신성델타테크 29.95% 급등...시총 100대 기업 진입
  • [Who Is ?] 이석희 SK온 대표이사 사장
  • [인터뷰] 미래에셋 글로벌ETF본부장 오민석 “AI 반도체 투자도 시장 넓혀야”

함께 볼만한 뉴스

  • 1
    중국집 최고 별미! 잡채밥 맛집 BEST5

    핫 식신

  • 2
    5분이면 충전 끝?.. 현대차, ‘OOO’ 전기차 배터리 개발하겠다 난리

    모빌리티TV

  • 3
    “기아야, 레이 풀체인지는 이렇게” 디자인은 역대급, 실제로 많이 살 듯

    카프레스

  • 4
    섹스리스의 아이콘인데 2세 생겼다는 부부

    TMI 뉴스

  • 5
    요즘 MZ들이 찾아다닌다는 레트로 여행 스팟, 여기로 가야 합니다

    밈미디어

당신을 위한 인기글

  • “못 봤죠? 과태료 내세요” 운전자들 신경쓸 거 너무 많다고 한숨인 이 상황
  • “덩치 장난 아니네” 아빠들 현실 드림카, ‘미국 픽업 트럭’의 정체
  • “역시 잘하는 이유가 있어…” 도요타 야리스 하이브리드 130
  • 신한카드, 베트남 디지털 전용지점 최초 개설
  • ‘새콤, 매콤!’ 바다가 한 그릇에? 물회 맛집 BEST5
  • 화려한 플레이팅은 기본! 데이트 코스로 좋은 칵테일 맛집 BEST5
  • 인기가 급부상 하고 있다는 양꼬치 맛집 5곳
  • 음주 측정 거부하면 ‘이것’ 처벌.. 정부 참교육에 네티즌 환호성 폭발
  • ‘K-프리미엄 수준’.. 화재 위험 터진 제네시스, 결국 이런 결말 맞았죠
  • ‘360도 파노라마 정글 뷰’ 볼 수 있다는 트리하우스 리조트, 바로 여깁니다
  • 이 정도였어? 요즘 재조명되고 있다는 해외 여행지의 실제 모습(+사진)
  • ‘관광객들 주목’ 이제 발리 공짜 여행 시대 끝났다는데…(+정보)

함께 보면 좋은 뉴스

  • 1
    와이프 비자금에 손대더니… 1억원대 ‘이것’ 들통난 남배우

    차·테크 

  • 2
    화려한 플레이팅은 기본! 데이트 코스로 좋은 칵테일 맛집 BEST5

    여행맛집 

  • 3
    데이트추천맛집 발렌타인데이 화이트데이엔 이탈리안 비스트로 더플레이스

    여행맛집 

  • 4
    현재 MZ들이 가장 열광하는 日캐릭터, 자세히 봤더니

    연예 

  • 5
    "내 차에 이런 냄새가 난다면?" 여길 보세요!

    차·테크 

[AI 추천] 인기 뉴스

  • 환자 "암 키우라는 거냐"…전공의 "전공의들 악마화 해"
  • 떠난 전공의·남은 의사·불안 환자·강경 정부, ‘할 말 있어요’
  • 인사로 고삐 잡는 정은보 등장에… 긴장하는 한국거래소
  • [시총 100대기업] 신성델타테크 29.95% 급등...시총 100대 기업 진입
  • [Who Is ?] 이석희 SK온 대표이사 사장
  • [인터뷰] 미래에셋 글로벌ETF본부장 오민석 “AI 반도체 투자도 시장 넓혀야”

지금 뜨는 뉴스

  • 1
    팝타르트의 발명가 윌리엄 포스트, 향년 96세의 나이로 별세

    차·테크 

  • 2
    UFC 298 경기 참석한 마크 저커버그, 한 영상이 밈으로 화제

    차·테크 

  • 3
    스카이다이버 4명 태운 비행기, 멕시코 해변에 추락…”방문객 1명 사망”

    차·테크 

  • 4
    회사 주차장에서 직접 직원들에게 운동 가르치는 테슬라의 디자인 책임자

    차·테크 

  • 5
    일론 머스크, 공동 창립했던 챗GPT 회사 지분 제안 ‘비윤리적이어서’ 거절

    차·테크 

[AI 추천] 추천 뉴스

  • 유통가에 웬 단독이 범람?…충성 고객 확보하려면 필수
  • 전공의 이틀째 병원 떠나…커지는 '의료 공백'
  • '손가락 보호대' 손흥민, 전지현이 말 걸자 '이 반응' 보였다
  • 삼성페이 카톡 받은 선물하기 등록된다? 카카오톡 기프티콘 연동 방법
  • 청주 상당, 본선보다 치열한 당내 경쟁?…누가 웃을까 [총선 민심 픽미업 ⑭]
  • ‘초심 잃은’ 넷플릭스에 사용자들 화났다…OTT 대세 바뀌나요?

함께 볼만한 뉴스

  • 1
    중국집 최고 별미! 잡채밥 맛집 BEST5

    핫 식신

  • 2
    5분이면 충전 끝?.. 현대차, ‘OOO’ 전기차 배터리 개발하겠다 난리

    모빌리티TV

  • 3
    “기아야, 레이 풀체인지는 이렇게” 디자인은 역대급, 실제로 많이 살 듯

    카프레스

  • 4
    섹스리스의 아이콘인데 2세 생겼다는 부부

    TMI 뉴스

  • 5
    요즘 MZ들이 찾아다닌다는 레트로 여행 스팟, 여기로 가야 합니다

    밈미디어

당신을 위한 인기글

  • “못 봤죠? 과태료 내세요” 운전자들 신경쓸 거 너무 많다고 한숨인 이 상황
  • “덩치 장난 아니네” 아빠들 현실 드림카, ‘미국 픽업 트럭’의 정체
  • “역시 잘하는 이유가 있어…” 도요타 야리스 하이브리드 130
  • 신한카드, 베트남 디지털 전용지점 최초 개설
  • ‘새콤, 매콤!’ 바다가 한 그릇에? 물회 맛집 BEST5
  • 화려한 플레이팅은 기본! 데이트 코스로 좋은 칵테일 맛집 BEST5
  • 인기가 급부상 하고 있다는 양꼬치 맛집 5곳
  • 음주 측정 거부하면 ‘이것’ 처벌.. 정부 참교육에 네티즌 환호성 폭발
  • ‘K-프리미엄 수준’.. 화재 위험 터진 제네시스, 결국 이런 결말 맞았죠
  • ‘360도 파노라마 정글 뷰’ 볼 수 있다는 트리하우스 리조트, 바로 여깁니다
  • 이 정도였어? 요즘 재조명되고 있다는 해외 여행지의 실제 모습(+사진)
  • ‘관광객들 주목’ 이제 발리 공짜 여행 시대 끝났다는데…(+정보)

추천 뉴스

  • 1
    와이프 비자금에 손대더니… 1억원대 ‘이것’ 들통난 남배우

    차·테크 

  • 2
    화려한 플레이팅은 기본! 데이트 코스로 좋은 칵테일 맛집 BEST5

    여행맛집 

  • 3
    데이트추천맛집 발렌타인데이 화이트데이엔 이탈리안 비스트로 더플레이스

    여행맛집 

  • 4
    현재 MZ들이 가장 열광하는 日캐릭터, 자세히 봤더니

    연예 

  • 5
    "내 차에 이런 냄새가 난다면?" 여길 보세요!

    차·테크 

지금 뜨는 뉴스

  • 1
    팝타르트의 발명가 윌리엄 포스트, 향년 96세의 나이로 별세

    차·테크 

  • 2
    UFC 298 경기 참석한 마크 저커버그, 한 영상이 밈으로 화제

    차·테크 

  • 3
    스카이다이버 4명 태운 비행기, 멕시코 해변에 추락…”방문객 1명 사망”

    차·테크 

  • 4
    회사 주차장에서 직접 직원들에게 운동 가르치는 테슬라의 디자인 책임자

    차·테크 

  • 5
    일론 머스크, 공동 창립했던 챗GPT 회사 지분 제안 ‘비윤리적이어서’ 거절

    차·테크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