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승자 전원 사망” 말레이시아 여객기, 고속도로 한복판서 추락

[헤럴드경제=이원율 기자]말레이시아에서 소형 여객기가 고속도로로 추락하는 사고가 발생해 탑승객 전원(8명) 등 최소 10명이 숨졌다.

17일(현지시간) 로이터 통신과 더스타 등에 따르면 말레이시아 수도 쿠알라룸푸르 외곽 도시인 셀랑고르의 술탄 압둘 아지즈 샤 공항에 착륙을 시도한 항공기가 인근 고속도로로 낙하해 안에 탄 승객 6명과 승무원 2명이 사망했다.

여객기가 도로로 추락할 때 자동차, 오토바이 등과 충돌해 도로 운전자 2명도 목숨을 잃었다.

당국은 현장 수색과 구조 작업을 벌이고 있다.

현지 경찰에 따르면 이 항공기는 관제탑으로부터 착륙 허가를 받았지만, 이후 비상 연락 등은 하지 않았다.

항공기는 실제 착륙 예정 시간 2분 전에 관제탑과의 연락이 끊겼다. 이후 고속도로에 착륙을 시도한 것으로 파악되는 중이다.

내용이 없습니다
내용이 없습니다
내용이 없습니다